SKT, 올해 대졸신입 4‧6‧9월 ‘연 3회’ 채용

2021.04.07 09:47:23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SK텔레콤은 입사 지원자 전문 역량을 세밀하게 평가하고 지원 시기를 다양화하는 등 실무형 인재 채용을 강화한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신입 채용 프로세스를 자사 직무별 특성에 맞춰 세분화하고, 대졸신입 모집시점도 상·하반기 1회에서 연 3회 이상으로 확대하는 등 채용 프로세스를 개선했다고 7일 밝혔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올해부터 신입사원 정기공채를 수시채용 방식 ‘주니어 탤런트’(직무경력 3년차 미만 지원자 선발) 채용과 통합했다. 주니어 탤런트는 기존 상·하반기 두 번에 그쳤던 정기 신입공채와 달리 유연한 수시채용을 통해 직무별로 현업이 필요로 하는 인재를 적기에 선발할 수 있는 제도다.

올해 주니어 탤런트 모집 시점은 4월, 6월, 9월 총 3회로, 향후에도 연 3회 이상 대졸신입 채용이 이뤄질 예정이다.

또한, SK텔레콤은 직무와 관계없이 동일하게 진행하던 서류접수-필기전형-면접전형의 틀을 탈피한다. 직무별 전형 평가방식을 다양화해 지원자 강점을 세밀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취업준비생은 획일화된 자기소개서를 벗어나 직무에 관련된 경험을 기술한 지원서를 제출하고, 코딩테스트나 직무 프레젠테이션(PT) 및 그룹과제 등이 포함된 지원 직무별 평가 절차를 밟게 된다.

SK텔레콤 올해 첫 ‘주니어 탤런트’ 채용 서류접수는 오는 4월18일까지 계속되며, 이번 전형 최종 합격자는 올 하반기에 현업에 배치된다.

한편, SK텔레콤은 오는 12일과 13일 오후 7시 메타버스 서비스 ‘점프 버추얼 밋업’을 활용해 취업준비생 편의와 안전을 고려한 신개념 채용 설명회를 선보인다. 점프 버추얼 밋업 앱을 통해 개설된 가상 설명회장에는 구직자와 SK텔레콤 실무자가 아바타 형태로 참여한다.

총 600명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열리는 이번 채용 상담회는 SK텔레콤 채용 홈페이지 및 카카오 채널 ‘SKT 인재영입’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 삼성전자, ‘갤럭시팬클래스’ 본격화
  • 레트로 감성 찾는 MZ세대…즉석카메라의 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