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클라우드 매니지드서비스사업자(MSP) 베스핀글로벌은 아이태드와 ‘IT 자산 폐기 및 데이터 보안 폐기 서비스 사업화’를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아이태드는 클라우드 전환, 정보기술(IT) 장비 교체 등으로 각종 IT 자산을 처분시 저장돼 있는 정보를 파기하고 기기의 친환경적 처리를 대행하는 IT 자산 처분 서비스(ITAD) 기업이다.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MQ) 가이드에 등재된 ITAD 기업들과 얼라이언스를 구축해 국내외 100여개 기업에 ITAD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각각의 클라우드 전문성과 클라우드 전환 이후의 IT 자산 처분 분야 전문성을 협력해 상호 시너지를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박주형 아이태드 대표는 “최근 온프레미스 IT 환경하의 자산 처분 서비스가 국내에서 널리 이용되기 시작했다”며 “양사의 글로벌한 역량으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시 필수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데이터 파기 및 실물 자산의 처분을 함께 원스탑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조민식 베스핀글로벌코리아 대표는 “클라우드 전환 이후 데이터의 수집 및 분석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IT 자산과 데이터를 안전하게 폐기하는 것”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IT 자산 처분 처리까지 서비스하게 되며 클라우드 딜리버리 영역을 더욱 넓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 삼성전자, ‘갤럭시팬클래스’ 본격화
  • 레트로 감성 찾는 MZ세대…즉석카메라의 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