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코로나19 감염여부 진단 활용

2021.02.25 14:40:20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네이버클라우드(대표 박원기)는 카이스트의 코로나 뉴딜 사업 과제 일환인 ‘흉부 단순 방사선 촬영(CXR) 인공지능 분석을 이용한 감염병 신속진단’ 과제에 자사 클라우드를 공급했다고 25일 밝혔다.

예종철 바이오및뇌공학과 교수 연구팀은 지난해 8월부터 CXR 영상 데이터를 활용해 코로나 19 감염병 신속 진단 기술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GPU(그래픽처리장치) 서버와 이와 연동된 다양한 저장소 서비스(NAS, 블록스토리지) 등을 활용하고 있다.

협력 병원을 통해 확보한 의료 데이터는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규정에 따라 보안 이슈가 매우 민감한 영역이다. 

엄격한 국내 보안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는 클라우드는 국내 의료 분야에 활용되기에는 제한적인 현실에서 네이버 의료 클라우드는 의료정보보호 분야 국제표준인 ISO-27799를 인증 받아 의료법 및 개인정보 보호법을 모두 준수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연구팀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채택한 배경에는 강력한 보안요건 뿐 아니라 데이터 저장소와 연동된 고성능 GPU 서버를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라는 판단이 함께 있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예종철 교수 연구팀은 “클라우드 활용에 대한 지식이 부족하더라도 바로 개발에 활용 가능한 유일한 플랫폼으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인정한 만큼, 향후 타 과제에도 활용할 계획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클라우드는 카이스트 뿐 아니라 의료 분야에서 자사 클라우드가 적극 채택되는 경우가 크게 증가하는 추세라고 전했다. 작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보건복지부 주도하에 고려대의료원, 삼성서울병원 등 의료기관과 밀접하게 협업해 개발한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이 대표적이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SKT, 월 4900원 파리바게뜨 구독서비스…최…
  •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 삼성전자, ‘갤럭시팬클래스’ 본격화
  • 레트로 감성 찾는 MZ세대…즉석카메라의 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