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디지털 트래스포메이션이 가속화되면서 국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투자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이퍼컨버지드인프라스트럭처(HCI) 선두기업인 뉴타닉스가 매년 조사·발표하는 ‘2020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인덱스’에 따르면, 국내 응답자의 70%는 코로나19로 IT를 전략적인 관점에서 고려하게 됐다고 답했습니다.

또, 52%는 3년 이내 통합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화경을 운영할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이는 글로벌 응답률인 49%보다 높은 수치입니다.

3년 이내 클라우드를 지원하지 않는 데이터센터를 처분하겠다는 기업의 응답도 많았습니다. 현재 전통적인 레거시 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다고 답한 국내 기업 응답자는 22%였는데, 3년 이내 이 비중이 4% 이내로 감소할 것이라고 응답했습니다.

때문에 프라이빗 클라우드 구축을 위한 솔루션으로 HCI를 강조하고 있는 뉴타닉스의 성장세를 눈여겨볼 만 합니다. 뉴타닉스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뿐 아니라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와 손잡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현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뉴타닉스코리아에 따르면, 현재 국내 기업의 HCI 도입 여력은 매우 큰 편입니다. HCI를 구축 완료한 기업은 10%로 해외에 비해 더디지만, HCI를 구축 중이거나 향후 1~2년 안에 구축할 계획을 가진 기업 비중이 86%에 달하는 만큼 향후 성장세는 더욱 커질 것이라는 분석입니다.

실제 뉴타닉스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021 회계연도 1분기(2020년 8월~10월)에 국내 고객수와 연간수주금액(ACV)가 전년 동기 대비 31%, 파트너수도 78%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뉴타닉스의 주요 고객사로는 신세계그룹과 동원그룹, 한구수출입은행, 분당서울대병원, 서부발전 등이 있습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여정을 위한 시행단계에서 HCI 구축 붐이 일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한편 지난주에는 조 바이든 제46대 미국 대통령이 공식 취임하면서 IT업계의 눈길이 쏠렸습니다. ‘트럼프 지우기’에 나선 바이든 대통령의 새로운 정책이 IT업계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주목됩니다. 오라클의 틱톡 인수와 미 국방부 제다이(JEDI) 프로젝트 등도 향방도 주목됩니다.

아래는 지난주 국내에 전해진 국내외 클라우드 관련 소식입니다. 

개별 기사에 대한 좀 더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는 분은 기사 제목을 검색하시면 전체 내용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뉴타닉스 “국내 기업, 코로나19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투자 늘었다”=뉴타닉스는 ‘2020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인덱스’ 보고서를 통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클라우드 구축을 가속화하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투자를 늘렸다고 분석했다. 특히 현재 전통적인 레거시 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기업은 전체 답변자 중 22%인데 3년 이내 4%로 감소할 것이라고 응답해 눈길을 끌었다.

◆美 IT업계에 남은 트럼프의 흔적··· 바이든 대통령 향후 행보는?=조 바이든 제46대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각) 정식 취임했다. IT 업계는 바이든 행정부가 들어섬에 따라 납득하기 어려웠던 정책들이 개선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행정명령한 전문직 취업비자(H-1B) 프로그램 심사 강화 등이 대표적. 다만 바이든 대통령도 거대 IT기업에 대한 규제를 주장해온 만큼 일정부분 타격을 입을 것이라는 지적도 제기된다.

◆신한은행, 3천억 규모 차세대시스템 추진…‘더 넥스트’ 명명, 42개월간=신한은행이 디지털 뱅킹 전환을 위해 3000억원 규모 차세대 시스템 ‘더 넥스트’를 추진한다. 가장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비대면 전용 코어뱅킹 시스템 구축에 약 1800억원, 마케팅 및 데이터 분석 영역 구축을 위해 263억원, 단말UI플랫폼 솔루션 구축에는 36억원의 예산이 책정됐다. 

◆“가장 현실적인 클라우드 전환”…시스코·이노그리드, 한국형 멀티 클라우드 패키지 출시=시스코와 국내 중소 클라우드 기업인 이노그리드와 ‘플렉스탭클라우드(가칭)’을 출시하고 프라이빗 클라우드 확산에 나선다. 시스코 ACI와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포털이 결합돼 국내 기업에 최적화된 한국형 포털이 제공된다. 시스코를 통한 글로벌 진출도 기대된다.

◆효성중공업, STT GDC와 손잡고 데이터센터 시장 진출=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데이터 서비스 기업 STT GDC와 효성중공업이 국내 데이터센터 시장에 진출한다. 망중립 데이터센터 캠퍼스를 60:40의 비율의 합작법인 형태로 공동 개발 및 운영한다. 현재로써는 효성의 안양 공장 부지가 유력하게 거론된다.

◆메타넷대우정보, 1026억원 규모 ‘지방세입정보시스템 사업’ 수주=메타넷대우정보는 총 사업비 1026억원 규모의 ‘차세대 지방세입정보시스템 구축 2단계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는 2005년 구축된 지방세입정보시스템을 전면 재구축하는 사업이다. 1단계에서는 삼성SDS가 사업을 수행한 바 있다. 클라우드 인프라와 AI,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신기술이 접목된다.

◆네이버클라우드, 비대면 복지 분야 SaaS 서비스 개발·사업화 완료=네이버클라우드는 2020년 클라우드 플래그십 비대면 복지 분야에 선정된 13개 서비스 기업을 대상으로 비대면 복지 분야 SaaS 서비스 개발·사업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한편 게임 채팅을 빠르게 구현할 수 있는 ‘게임챗’과 함께 게임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상품인 ‘게임리포트’를 최근 출시했다.

◆베스핀글로벌, 브레인즈컴퍼니와 클라우드 기반 통합관제 업무협약 체결=베스핀글로벌은 브레인즈컴퍼니와 클라우드 기반의 통합관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브레인즈컴퍼니의 통합관제 솔루션 ‘제니우스 EMS’와 베스핀글로벌의 인시던트 통합 관리 플랫폼 ‘얼럿나우’ 솔루션의  SaaS 형태의 서비스 연계와 공동 비즈니스를 협력한다.

<정리=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르포] 삼성·LG, 백화점도 ‘체험형 매장… [르포] 삼성·LG, 백화점도 ‘체험형 매장…
  • [르포] 삼성·LG, 백화점도 ‘체험형 매장…
  • KT, “전국 매장에서 QR 찍으면 할인 펑펑”
  • KT, 올레tv 키즈랜드 ‘영어놀이터’ 새 단장
  • 화웨이, 인폴딩 폴더블폰 ‘메이트X2’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