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8개 스타트업 사업 판로 개척 등 사업화 지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디스플레이가 스타트업과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활용도를 높인다.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는 ‘2020 오픈 이노베이션 포럼 아이디어 공모전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데모데이는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렸다. 오픈 이노베이션 포럼은 지난 7월부터 5개월 동안 진행했다. OLED 활용가치를 높일 수 있는 아이디어를 모집했다.

▲로하 ▲더패밀리랩 ▲올블랑 ▲버시스 ▲예스튜디오 ▲브이터치 ▲비주얼 ▲볼라 총 8개 스타트업이 선정됐다. LG디스플레이는 판로 개척 등 이들의 사업 활성화를 돕는다. 최종 3곳은 중소벤처기업부가 각각 1억원을 지원한다.

LG디스플레이 사업개발담당 전성훈 상무는 “OLED의 혁신 가치는 새로운 사용 경험을 창출할 수 있는 콘텐츠를 통해 더욱 구체화 될 것”이라며 “특히 최근 비대면 기술에 대한 높은 관심과 소비자의 OLED에 대한 기술 이해도 높아짐에 따라 이번에 선보인 콘텐츠의 사업화도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카카오 AI스피커 외장배터리 불났다…“전량… 카카오 AI스피커 외장배터리 불났다…“전량…
  • 카카오 AI스피커 외장배터리 불났다…“전량…
  • KT, 양자암호통신 상호운용 인터페이스 기술…
  • 2021년 에어컨 경쟁 시동…LG전자, '휘센 타…
  • [슬기로운 소비생활] 초고속 블렌더와 일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