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지스타TV 첫날(19일) 방송이 성공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전환에 따라 벡스코 앞마당을 채운 구름 관중과 오프라인 파티는 없었지만, 랜선 분위기만은 더없이 뜨거웠다.

지스타 개막식 이후 본방송이 시작되자 동시접속자가 4000명을 넘겨 5000명에 육박하는 수치를 보였다. 채팅창에 쉴새 없이 쏟아지는 글들도 온라인 지스타 분위기를 돋웠다. 하루 만에 본방송 시청 수는 37만1200회를 넘겼다.

지스타조직위에 따르면 19일까지 누적으로 지스타TV 트위치 생방송 시청자 수가 150만명을 돌파했다. 고유시청자 수 60만명, 시청시간 9만5000시간을 넘겼다. 조직위는 지스타2020 개막 전부터 ‘고라G’와 ‘오로G’ 등 사전 편성한 예능 프로그램을 방송했다.

지스타2020 첫날엔 위메이드의 ‘미르4’와 카카오게임즈 ‘오딘: 발할라 라이징’ 소개 방송이 오후 시간대에 편성돼 눈길을 끌었다. 인디게임 쇼케이스도 주목받았다. ‘젤터’, ‘빨간망토프로젝트’ 등 인디게임을 두고 긍정적인 평가가 나왔다.

지스타2020 벡스코 전시장 내 전경

그동안 지스타는 오프라인 중심 행사였다. 게임사가 자체 채널에 방송하거나 미디어와 일부 인플루언서들이 현장 중계에 나서지 않는 이상, 행사장 직접 방문 없이는 지스타를 즐기기가 쉽지 않았다.

코로나19 여파이긴 하나, 올해 지스타는 온라인으로 진행돼 접근성이 크게 높아졌고 예상밖의 호평이 나오고 있다. 향후 지스타에서 온라인 방송 비중이 높아질 수 있는 상황이다.

지스타2020 개막 둘째 날(20일) 방송은 오후 1시(13시)부터다.

▲인디 쇼케이스 방송 이후 팬미팅 이벤트가 진행된다. ▲카카오게임즈의 ‘가디언 테일즈’ 방송도 예정돼 있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마술양품점’, ‘티타이니 온라인’ 등 소개에 나선다. ▲네오위즈 ‘브라운 더스트’와 ‘블레스 언리쉬드’ 등 재방송도 잡혀있다. ▲오후 6시(18시)부터 첫날에 이어 크래프톤의 ‘배그겜성 이스포트 클라~쓰’ 방송도 진행된다.

<부산=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과 OLED 활용도 높…
  • LG전자, “식기세척기, 식중독 위험 줄여줍니…
  • 아이유가 추천하는 웨이브 콘텐츠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