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향년 78세, 2014년부터 6년여 투병…27년 회장 재임 기간, 시가총액 300배 성장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이건희 회장이 6년여의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78세.

25일 삼성전자는 이건희 회장이 이날 새벽 별세했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1942년생이다. 창업주 고 이병철 회장에 이어 1987년부터 삼성을 이끌었다.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으로 쓰러질 때까지 27년 동안 삼성을 초일류기업으로 키웠다.

1987년 매출액 17조원대 시가총액 1조원대였던 삼성은 2014년 기준 매출액은 40배 시가총액은 300배 이상 성장했다. 삼성전자의 반도체와 스마트폰 세계 1위 등이 그의 대표적 업적이다. 프랑크푸르트 선언과 신경영 선언, 품질 미달 제품 폐기 행사 등은 학교에서 강의를 할 정도로 잘 알려진 경영 사례다.

삼성전자는 “장례는 고인과 유가족의 뜻에 따라 간소하게 가족장으로 치르기로 했다”라며 “조화와 조문은 정중히 사양한다”라고 전했다.

빈소는 서울 강남구 삼성병원에 마련했다. 코로나19를 감안했다. 유족은 ▲부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과 OLED 활용도 높…
  • LG전자, “식기세척기, 식중독 위험 줄여줍니…
  • 아이유가 추천하는 웨이브 콘텐츠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