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가 1년 7개월 만에 가맹점 60만개, 누적 결제액 6000억원을 넘어섰다고 31일 밝혔다.

제로페이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앱) 설치 없이 기존 은행 및 간편결제사의 모바일 앱을 통해 결제하는 방식으로 이용한다.

제로페이 가맹점 60만2000개 중 소상공인 점포는 55만8000개(92.8%)다. 연 매출 8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은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아 소상공인을 위한 간편결제 서비스로 불린다. 전체 가맹점 중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는 8억원 이하 점포는 54만개(89.8%)다.

소상공인 가맹점에서 이뤄진 결제는 총 4325억원이다. 전체 결제액의 71.8%에 달한다. 연 매출액 8억원 이하의 가맹점에서 64.1%가 결제됐다.

가맹점은 음식점이 14만6000개(24.2%)로 가장 많다. 다음으로 생활·교육 11만개(18.3%), 편의점·마트 7만5000개(12.5%), 의류·잡화 4만7000개(7.9%) 순으로 조사됐다.

가맹점 업종에 따른 결제 금액은 음식점이 21.9%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편의점·마트가 20.2%, 생활·교육 16.5%, 가구·인테리어 6.9%, 식자재·유통 6.4% 순으로 나타났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제로페이는 대한민국 핀테크 기술이 녹아든 결제 인프라”라며 “ 앞으로도 가맹점 확대와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위치정보 기반의 스마트폰 앱 ‘지맵’을 통해 소비자가 가맹점을 검색하고 찾아갈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