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알서포트는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임직원 재택근무 솔루션으로 원격제어 ‘리모트뷰’를 공급했다고 28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금융위원회의 재택근무 비조치의견서 이후 본격적으로 재택근무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임직원 450여명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예방과 건강관리를 위해 알서포트의 리모트뷰를 도입했다. 이는 기존 정보기술(IT) 부서에서 사용하던 것을 확대한 것이다.

재택근무 시스템을 마련한 미래에셋자산운용의 IT2 팀 문영휘 팀장은 “이번처럼 긴급한 상황에서 데스크톱 가상화(VDI)나 가상사설망(VPN)은 구축에 많은 시간과 자원이 소요되기 때문에 즉각 도입할 수 있는 솔루션이 필요했다”며 “리모트뷰는 오랜 기간 사용해왔기 때문에 보안성과 관리성을 신뢰할 수 있어 도입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리모트뷰를 이용해 필수 재택근무자 40명을 시작으로 전직원 모두 재택근무가 가능한 환경을 만들 방침이다.

서형수 알서포트 대표는 “재난에 대비한 업무 연속성 계획(BCP)을 세우는 것은 모든 기업의 경영 필수 요소”라며 “재해재난이 잦은 일본은 BCP 대책으로 재택근무를 일반화했다. 우리나라 기업들도 업무 연속성을 이어가는 재택근무 시스템을 마련할 수 있도록 원격 기술로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알서포트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인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클라우드 화상회의 ‘리모트미팅’과 원격제어 ‘리모트뷰’를 4월30일까지 조건 없이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카드 사용하면 매장통신비 최대 월… LGU+, “카드 사용하면 매장통신비 최대 월…
  • LGU+, “카드 사용하면 매장통신비 최대 월…
  • SKB 임직원 십시일반, 대구‧경북지역에 코…
  • 삼성전자, 코로나19 탓 해외 생산차질 확대……
  • KT, 코로나19 지원 위한 ‘기부 콘서트’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