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융합보안 핵심인재 양성사업의 일환으로 융합보안대학원 5개교를 추가 선정한다고 14일 밝혔다. 선정된 대학은 최대 6년간 40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융합보안대학원은 지난 2019년 ▲고려대학교(스마트공장) ▲전남대학교(에너지신산업) ▲카이스트(스마트시티) 등 3개교에 신설됐다. 올해는 자율주행차, 디지털헬스케어 등 5세대(G) 핵심서비스 분야를 중심으로 5개교를 추가 선정해 8개교로 확대 운영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선정된 대학은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지역전략산업 관련 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융합보안대학원을 개설하고, 산업별 특화된 교육과정 및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등 산학협력을 통해 융합보안 인재를 양성하게 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학교는 특화 분야에 대한 교육·연구, 산학협력, 지역연계 방안에 대한 사업계획서 등을 제출해야 한다. 추후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별도 평가위원회에서 사업계획 검토와 발표평가 등을 거쳐 최종 5개교가 선정된다. 선정 공모는 오는 3월16일까지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융합보안대학원이 5G시대 새로운 보안위협에 대응하는 융합보안 핵심인재를 배출하고, 지역전략산업과 연계해 다양한 분야의 ICT 융합을 촉진할 수 있는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LG전자, 6.5인치 실속형 스마트폰 ‘LG Q5…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