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속 챙긴 인터파크, 작년 영업익 163억원 전년비↑…매출 전년 유지

2020.02.12 18:03:47 / 이대호 ldhdd@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인터파크(대표 강동화, 김양선)는 2019년 연간 및 4분기 경영 실적을 12일 발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2019년 연간 영업이익과 매출액(연결기준)은 각각 163억원과 5093억원이다. 매출액은 소폭(3.6%) 감소했으나 전년 수준을 유지했고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268% 증가해 수익성이 개선됐다. 작년 7월부터 이어진 일본 불매운동 등 외부 환경적 이슈로 인해 투어 사업이 일부 영향을 받았지만 쇼핑과 티켓 등 다른 사업분야에서 수익성 위주로 사업을 전개해 의미 있는 사업성과를 만들어낸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했다.

작년 4분기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115% 성장한 44억원이다. 별도 기준으로는 영업이익 62억원, 매출액 1145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 대비 영업이익은 273% 성장, 매출액은 전년과 유사한 수준이다. 4분기에는 인터파크가 수주, 진행한 2020년 도쿄올림픽 티켓 판매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의 실적 일부가 반영돼 실적 개선에 기여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인터파크 측은 “지난 하반기 이후 힘든 경영 환경에도 불구하고 인터파크의 기술력과 전문역량 및 경쟁사 대비 안정적인 사업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탄탄한 실적을 거둘 수 있었으며, 서비스·플랫폼 업그레이드 및 경영효율화 등 그동안 강력하게 추진해온 전략이 이러한 성과를 만들어 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터파크는 전년대비 50% 증가한 주당 150원의 결산 배당을 실시한다고 공시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LG전자, 6.5인치 실속형 스마트폰 ‘LG Q5…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