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기구 RMI 가입…폭스바겐, BMW, GM, 테슬라 등 회원사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SK이노베이션이 배터리 원재료의 윤리적 공급망을 강화한다. 사회적 가치에 집중하는 차원이다.

4일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배터리 생산에 필요한 광물을 윤리적으로 구매하기 위해 ‘책임 있는 광물 공급 연합’(RMI)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지난 다보스 포럼에서 배터리의 효율적인 사용을 목적으로 하는 세계배터리동맹(GBA) 가입한 바 있다.

지난 2008년 설립된 RMI는 배터리 원재료의 윤리적 생산과 유통을 목적으로 하는 국제기구다. 핵심소재 중 하나인 코발트 등 분쟁 광물이 채굴된 국가와 지역, 채굴 기업, 유통 기업 등 정보를 회원사에 제공한다. 채굴 과정도 감시한다. 폭스바겐, BMW, GM, 테슬라 등 다수 완성차 업체들이 회원사다.

SK이노베이션은 RMI 가입으로 아동착취와 같은 인권문제 및 환경문제를 일으키지 않은 광물을 구매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게 됐다. RMI에 가입한 기업들과도 사회적, 환경적인 이슈를 해결하기 위한 협업 관계를 만들 수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말 스위스 글렌코어와 맺은 코발트 장기 구매건도 RMI 기준에 따라 외부 기관으로부터 실사를 받기로 했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회사는 그린밸런스 성장전략의 핵심인 배터리 사업이 원료 구매부터 생산, 공급, 재활용 등 배터리 생로병사의 모든 과정에서 자발적이고 선도적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노이즈캔슬링 참전…‘톤프리’ 신… LG전자, 노이즈캔슬링 참전…‘톤프리’ 신…
  • LG전자, 노이즈캔슬링 참전…‘톤프리’ 신…
  • SKT “노후 안테나 플라스틱, 신형 통신장비…
  • LG전자, “1억원 롤러블TV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30만원대 후면 4개 카메라폰 ‘Q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