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삼성전자가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2020’에서 전 세계 매체로부터 인정받았다.

12일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지난 7일(현지시각)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에서 글로벌 매체들이 선정한 현장 어워드에서도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수여하는 CES 혁신상 46개를 포함, 현장 어워드 198개를 수상했다. 9년 연속 CES 혁신상을 수상한 TV 부문에서는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 초고화질(8K), 마이크로 LED 적용 ‘더 월’, 라이프스타일 TV 모두 좋은 평가를 받았다.

테크레이더는 “2020년 최고의 기술 리스트에 단 하나의 제품을 올린다면 삼성의 QLED 8K를 꼽을 수 있을 것”이라며 “거의 눈에 보이지 않는 베젤, 뛰어난 밝기와 명암비까지 갖췄다”고 칭찬했다.

2020년형 QLED 8K는 딥러닝 기술이 적용 된 ‘AI 퀀텀 프로세서’와 화면의 99%까지 활용 가능한 ‘인피니티 디자인’, 8K 화질에 걸맞는 풍성한 서라운드 사운드 등으로 많은 매체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북미, 유럽 등 해외 시장에 출시 예정인 ‘더 세로’도 주목을 받았다. 미국의 주요 시사주간지 타임을 비롯해 정보기술(IT) 전문매체 리뷰드닷컴, 지디넷, 테크레이더 등이 더 세로를 ‘CES 최고 제품’으로 선정했다.

타임지는 “수많은 세로형 영상 콘텐츠들이 나오고 있는데, 삼성 더 세로가 이러한 시청 경험을 더 즐겁게 만들어 줄 것”이라고 언급했다. 더 세로는 CTA가 선정하는 ‘CES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제품이다. 더 월은 IT 전문 매체인 지디넷의 'CES 최고의 기술', 포켓린트의 'CES 최고의 제품' 등에 이름을 올렸다.

모바일 부문에서는 새롭게 공개된 ‘갤럭시 크롬북’과 ‘갤럭시 S10 라이트’, ‘갤럭시 노트10 라이트’를 비롯해 다양한 제품이 눈길을 끌었다. 이 제품은 씨넷의 ‘CES 최고의 노트북’, BGR과 엔가젯의 ‘CES 최고의 제품’ 등 약 20여개의 현장 어워드를 석권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LG전자, 6.5인치 실속형 스마트폰 ‘LG Q5…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