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컴퓨터박물관, ‘MIT 미니치타 로봇’ 재주넘기 시연

2020.01.06 18:01:52 / 이대호 ldhdd@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넥슨컴퓨터박물관(관장 최윤아)은 오는 12일 제주 박물관에서 세계적인 로봇 권위자인 김상배 MIT 교수를 초청해 스페셜 오픈워크숍을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날 김 교수가 개발한 4족보행로봇 ‘미니 치타(Mini Cheetah)’의 재주넘기도 볼 수 있다.

MIT 생체모방 로봇연구소를 이끌고 있는 김상배 교수는 4족보행로봇 ‘치타(Cheetah)’를 개발한 로봇공학자다. 치타를 소형화한 ‘미니 치타(Mini Cheetah)’는 백플립, 점프 등 기존 로봇보다 훨씬 자유로운 움직임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재난지역 탐지, 재해 구호, 물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 교수는 지난 2016년과 2017년, 엔엑스씨(대표 김정주)의 연구비 후원을 통해 넥슨컴퓨터박물관과 인연을 맺은 바 있다. 김 교수는 넥슨컴퓨터박물관의 2020년 첫 번째 오픈워크숍을 통해 치타 로봇을 비롯한 자연모방로봇을 소개하고 다가올 미래에 적극적으로 변화하게 될 로봇의 역할과 모습을 이야기할 예정이다. 미니 치타의 시연도 함께 진행되며 워크숍 이후 미니 치타는 박물관에 기증돼 전시된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5G폰 경쟁, 승부처 ‘중국’…삼성·퀄컴, 주…
  • [CES2020] ‘경험’, 가전 신성장동력으로…
  • [CES2020] 반려동물이냐 반려로봇이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