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초청장에서 신제품 힌트 공개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S10 및 접는(Foldable, 폴더블) 스마트폰 후속작을 공개한다. 갤럭시S 시리즈 명칭, 새로운 형태의 폴더블폰 등이 기대감을 높인다.

5일 삼성전자는 다음달 11일(현지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보다 약 2주 먼저 열린다. 언팩은 삼성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소개하는 행사다.

삼성전자는 “차세대 모바일 경험을 이끌어갈 새롭고 혁신적인 갤럭시 디바이스를 공개한다”며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들에게 초대장을 발송했다”고 설명했다.

초청장에는 ‘갤럭시’(Galaxy)를 영문으로 표기했다. 철자 중 알파벳 a를 흰색 박스 형태로 표현, 궁금증을 유발했다. 직사각형 상자는 갤럭시S10 차기작, 정사각형 상자는 조개껍데기(클램셸) 폴더블폰으로 추정된다.

갤럭시S 시리즈 신제품 명칭은 ‘갤럭시S11’이 아닌 ‘갤럭시S20’으로 변경된다는 전망이 우세하다. 6.2인치, 6.7인치, 6.9인치 등 3가지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다. 가장 큰 모델은 5세대(5G) 이동통신만 지원하고, 나머지는 롱텀에볼루션(LTE)·5G를 동시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삼성전자의 두 번째 폴더블폰도 등장한다. 첫 폴더블폰 ‘갤럭시폴드’는 좌우로 열리는 제품이다. 차기작은 클램셸 폴더블폰으로, 위아래로 열리는 형태다. 가격은 갤럭시폴드(239만8000원)보다 저렴한 100만원대 중후반대로 예측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3일 미국 뉴스룸을 통해 ‘갤럭시S10 라이트’ ‘갤럭시노트10 라이트’를 공개했다. 기존 모델의 보급형이다. 언팩 개최 전 공백기를 메우기 위한 전략 차원이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5G폰 경쟁, 승부처 ‘중국’…삼성·퀄컴, 주…
  • [CES2020] ‘경험’, 가전 신성장동력으로…
  • [CES2020] 반려동물이냐 반려로봇이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