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19] 펄어비스, ‘심연 속 진주’ 4종 공개…게이머들 열광

2019.11.14 14:38:19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지스타 2019] 그라비티, ‘라그나로크-창작IP’ 투트랙 공략
[지스타 2019] 와콤, ‘태블릿 전 모델 체험 부스’ 운영
두 시간만에 완판…역대 최대 ‘지스타 2019’ 개막
[지스타 2019] NBP, 게임 매니지먼트 솔루션 ‘게임팟’ 소개
[지스타 2019] 모바일서 화끈한 배틀로얄…넷마블, ‘A3’ 영상 공개
[지스타 2019] 그라비티, 8종 신작 공개…모두 시연 가능
[지스타 2019] 크래프톤-펍지, ‘따로 또 함께’ 야외부스 3개소 마련
韓게임 위기 속 ‘지스타 2019’, 전년 흥행 넘어설까?
[지스타 2019] 넷마블, 킹오파 LG V50S 싱큐 시연 이벤트
[지스타 2019] 펄어비스, 삼성전자와 최고 수준 게임 경험 제공
[지스타 2019] 아프리카티비, ‘유명 BJ 집결’ e스포츠 띄운다
넥슨 빠진 ‘지스타 2019’, 흥행 주인공은?
[지스타 2019] 수서역·부산역서 체험 부스 마련…이벤트 풍성
[지스타 2019] 위메이드, ‘미르 3연작 형상화’ B2B부스 조감도 공개
[지스타 2019] 넷마블, 특별페이지서 출품작 4종 이벤트 공개
[지스타 2019] 넷마블,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등 대형 신작 4종 출품
펄어비스, 전 세계 연결할 지스타 전시관 꾸민다
[현장] 영국 게임쇼 가보니…‘지스타’가 커 보이네
넥슨 빠지니 펄어비스 두각…지스타 흥행 이끌까
게임쇼? BJ쇼? 넥슨 빠진 ‘지스타 2019’의 고민
이 분위기라면’ 지스타, 2년 뒤에도 부산 개최
[딜라이트닷넷] 진한 여운 남긴 ‘지스타 2018’, 내년 기대감↑
대박난 ‘포트나이트’, 지스타 부스에 15만명 방문
‘지스타 2018’ 온오프라인서 모두 흥했다
[지스타2018] 관람열기 최고조…GPM이마트·카카오·넥슨·넷마블 부스 인파 몸살
[지스타2018] ‘라이언후드티 인기폭발’ 카카오게임즈 인파 몰려
[지스타2018] ‘30인 배틀로얄 화끈하네’ 넷마블 A3에 빠진 관람객들
[지스타2018] 넥슨 ‘트라하’, 현장반응 후끈…최고품질 자신감
[지스타2018]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출범식 개최
[지스타2018] 넥슨 ‘마비노기 모바일’, 원작 모닥불 감성 구현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PC온라인·콘솔게임 ‘검은사막’으로 유명한 펄어비스(대표 정경인)가 14일 ‘지스타 2019’ 현장에서 차기 야심작들을 최초 공개했다.

이날 간담회는 일반에도 공개돼 검은사막에 매료된 게이머들이 펄어비스 부스에 집결, 차기작이 하나둘 공개될 때마다 함성을 질러 분위기가 달아올랐다.

펄어비스(Pearl Abyss)라는 회사명은 ‘심연 속 진주’라는 뜻이다. 간담회에선 잠수부가 깊은 바다 속에서 진주를 캐올리는 영상을 여러 번 틀어 회사명을 각인시켰다. 이날 공개된 차기작들은 기획 단계부터 세계 시장을 겨냥해 개발됐다. 콘솔과 PC 플랫폼으로 출시된다.

본격적인 간담회 진행에 앞서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새로운 도전을 앞뒀다”면서 감격을 내비쳤다.

플랜 8 영상 갈무리

새롭게 공개된 첫 차기작은 ‘플랜 8(에잇)’이다. 세계적 슈팅 흥행작인 ‘카운터스트라이크’ 개발자로 유명한 민 리가 참여해 눈길을 끈 작품이다.

펄어비스는 플랜 8을 ‘엑소슈트 대규모다중접속(MMO) 슈팅’ 장르로 정의했다. 로봇 장비를 입고 다양한 슈팅 경험을 즐길 수 있는 것이 게임의 특징이다.

이승기 플랜 8 총괄프로듀서는 “초기부터 현시대 슈팅이 아닌 다음세대 슈팅에 대해 장르적 고민을 했다”며 “기존 검은사막의 액션 노하우에 강점을 둔 새로운 장르로 하나의 단어로 정의할 수 없는 게임”이라고 소개했다.

도깨비 영상 갈무리

다음은 ‘도깨비’가 공개됐다. 저연령층 사이에서도 주목받을 전망이다. 2등신의 귀여운 캐릭터들과 몬스터가 등장한다. 오픈월드(MMO) 게임이다.

김상영 도깨비 총괄프로듀서는 “게임 내 등장하는 몬스터가 친숙하고 독특한데다 개성이 넘치며 약간은 익살스러운 면도 있다”며 “도깨비란 게임명을 듣고 ‘이거다’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서 “도깨비로 불리는 수많은 몬스터들과 오픈월드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붉은 사막 영상 갈무리

마지막으로 소개된 게임은 펄어비스 사막 시리즈를 잇는 플래그십(기함) 타이틀인 ‘붉은 사막(크림슨 데저트)’다.

정환경 붉은 사막 총괄프로듀서는 “검은사막 세계관 내 사막 이름인 붉은 사막에서 이름을 가져왔다”며 “개발이 거듭되면서 오리지널리티가 풍성해졌고 새로운 서사, 캐릭터로 재탄생하게 돼 사막 이름을 이어가는 플래그십 타이틀이 됐다”고 설명했다.

붉은 사막은 수많은 용병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MMORPG이다. 정 총괄은 “전 대륙의 용병단이 각각 스토리와 성향, 생존의 목표를 가지게 된다”며 “밀도 높은 시나리오 미션과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고 개발 현황을 전했다.

<부산=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 KT, “지니와 대화하는 투머치토커에게 선물…
  • 12월 종합부동산세 납부, ‘02-114’에 물어…
  • [퀄컴서밋] 퀄컴, 인텔 아성 허무나…노트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