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일 게임 페스티벌 개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V50씽큐’ 불씨 살리기에 나섰다. 사진에 이어 게임을 강조했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서 ‘LG V50씽큐 게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통신 3사 5세대(5G) 이동통신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게임사 다양한 모바일 게임을 체험할 수 있다.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여러 콘텐츠를 준비했다. 대회 종목은 넷마블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다. 총 3000만원 상당 상품을 증정한다.

LG전자 오승진 모바일마케팅담당은 “모바일 게임에서의 사용편의성은 고객이 스마트폰을 구매할 때 고려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라며 “다양한 고객 체험 이벤트를 마련해 ‘LG 듀얼 스크린’의 매력을 지속 알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 KT “슈퍼안심 챗봇으로, 24시간 단말보험…
  • 삼성전자, ‘게임스컴 2019’서 커브드 게이…
  • SKT, ‘노트10 블루’ 체험 트레일러로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