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문형 문장 이해도 향상…스마트홈 연결성 증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스마트폰 인공지능(AI) 비서 기능 향상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스마트폰 ‘G8씽큐’와 ‘V50씽큐’ AI를 업그레이드했다고 9일 밝혔다.

업그레이드는 ‘맞춤형 지능화 서비스’에 초점을 맞췄다. 비전AI와 음성AI는 속도와 정확도를 높였다. 기존 출시 스마트폰은 사양에 따라 개선한 AI를 적용할 예정이다.

LG전자 인공지능사업개발실장 노규찬 상무는 “더 많은 데이터가 빠르게 축적되는 5세대(5G) 이동통신 시대를 맞아 AI는 발전 속도 또한 계속 빨라질 것”이라며 “맞춤복처럼 사용자에게 꼭 맞는 AI를 더욱 안전하고 쉽게 쓸 수 있도록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맞춤형 지능화 서비스는 맥락을 이해한다. 정확한 명칭을 몰라도 찾아준다. 이용자 상황을 인식해 알아서 도와준다. 주차 위치를 사진 또는 메모로 남겨주는 ‘주차도우미’, 내릴 역을 알려주는 ‘지하철 알리미’ 등을 내장했다. 분석 데이터는 스마트폰에 보관해 개인정보 유출 우려를 덜었다. 배터리 소모량을 줄이기 위해 필요할 때만 작동한다.

스마트홈은 보다 쉽게 연결할 수 있도록 했다. 연결 가능한 제품이 있으면 알림이 뜬다. 알림을 누르면 연결된다. 연결 후에는 스마트폰만 있으면 해당 기기를 제어할 수 있다. 비전AI는 사진을 찍을 때 피사체에 따라 최적 화질과 구도를 추천하는 기능. 19개 카테고리가 있다. 구글렌즈 추천도 탑재했다. AI는 의미 있는 콘텐츠를 골라 앨범(추억앨범 하이라이팅)으로 만들어준다. 음성AI는 명령형 문장 외에 의문형 문장도 이해한다. “내 차 어딨지?”라고 하면 AI가 찾아준다.

한편 G8씽큐는 롱텀에볼루션(LTE)용 스마트폰이다. 출고가는 89만7600원이다. V50씽큐는 5G스마트폰이다. 오는 19일 출시한다. 출고가는 119만9000원이다. 두 제품 모두 통신사와 자급제로 유통한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 삼성전자, ‘#프로젝트프리즘’ 인기…방문객…
  • LG전자, 아랍어 인식 AI TV 중동 출시
  • LG전자, V50씽큐 게임 페스티벌 7만명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