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T, 서울시 실증 사업 추진…KT, 현대모비스 ‘협력’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스마트시티가 구체화하고 있다. 5세대(5G) 이동통신 기반이다. 자동차와 자동차, 자동차와 신호등 등이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주고 받아 원할한 교통 흐름을 이어간다. 그리 먼 미래가 아니다. 5G는 이미 상용화했다.

17일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서울시와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C-ITS: Cooperative-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실증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오는 2020년까지다. 5G 기반 교통체계 구축이 목표다. 사업비는 약 254억원. ▲경부고속도로 ▲강남대로 ▲경인마포로 ▲통일로 등 간선급행버스(BRT) 노선 및 도시고속도로 121.4킬로미터 구간이다. ▲5G 센서·사물인터넷(IoT) 구축 ▲5G 차량통신 단말 보급 ▲5G관제센터 마련 ▲자율주행차 테스트베드 조성 등이 이뤄진다.

서울시 C-ITS는 첫 5G C-ITS 실증사업이다. 5G 단말기는 2000여대를 보급한다. 기지국과 단말기는 SK텔레콤과 삼성전자가 공동 개발한다.

5G는 초고속 초저지연 초용량 등이 특징이다. 롱텀에볼루션(LTE) 대비 속도는 10배 빠르고 지연시간은 10분의 1로 단축한다. 100배 많은 기기가 동시 접속할 수 있다. 차량사물통신(V2X:: Vehicle to everything) 즉 자동차와 교통정보 수집 센서간 통신을 LTE 대비 본격화할 수 있는 이유다. 버스와 택시는 정류장 신호등과 실시간 정보를 주고 받는다. SK텔레콤과 서울시는 이 정보를 일반 차량에 전달해 교통 흐름을 개선한다. 일반 차량과 정보 전달 통로는 ‘T맵’이다.

자율주행차는 마포구 상암디지털미디어시티(DMC) 인근을 테스트베드로 정했다. 상반기 조성을 마칠 계획이다. 빠르면 6월 자율주행차 운행을 시작한다.

유영상 SK텔레콤 이동전화(MNO)사업부장은 “C-ITS 사업은 4차산업혁명 핵심인 5G, 자율주행,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등 첨단 기술이 융합돼 있는 미래 사업”이라며 “SK텔레콤이 가진 글로벌 최고 기술을 총 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서울시민에게 5G를 통해 다양한 교통안전 정보를 제공하며, 교통사고 예방 및 감소라는 사회적 가치도 함께 높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KT(대표 황창규)는 현대모비스의 손을 잡았다. 충남 서산 현대모비스 주행시험장에 5G를 구축했다. 양사는 작년 8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V2X와 실시간 내비게이션 업데이트 기술 개발을 함께한다. 커넥티드카 사업 전반으로 협력 관계 확장이 지향점이다.

현대모비스 EE(Electrical & Electronics)연구소 장재호 전무는 “커넥티드카는 차량 외부와의 유기적인 연결을 통해 완성되기 때문에 관련 기술을 선점하기 위한 산업 간 협력이 활발한 분야”라며 “세계적인 수준의 통신 기술뿐 아니라 자동차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KT라는 믿을 만한 파트너와 함께하게 된 만큼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경쟁력 있는 커넥티드카 기술을 확보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KT 기업사업부문장 박윤영 부사장은 “KT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검증된 5G 혁신기술을 기반으로 판교제로시티 실증사업에서 자율주행 버스를 성공적으로 운행시킨 경험을 갖고 있다”며 “자율주행 요소기술과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는 현대모비스와 협력해 다가올 자율주행 시대를 선도하겠다”고 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 KT, “갤노트10+ 배터리 이용시간 4시간21…
  • LGU+, 전자랜드와 ‘U+특가몰’ 선봬…통신…
  • SKT “군 병사 월평균 데이터, 일반 가입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