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PA, 조직개편...AI·블록체인 등 신산업 조직 신설

2019.01.01 18:20:43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NIPA–저작권위원회, “공개SW 라이선스 문화 확산”
NIPA, ICT공공기관 중 첫 정규직 전환 완료...총 68명 대상
김창용 NIPA 원장 “AI·블록체인 산업 활성화 집중”

1실 3단 5본부 36팀으로 개편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NIPA)은 1일 ‘인공지능(AI)융합산업본부’, ‘ICT생태계본부’, ‘전략기획단’을 신설하는 내용의 조직개편과 인사를 단행했다. 이에 따라 기존 1실 2단 4본부 35팀은 1실 3단 5본부 36팀으로 개편된다.

이번 조직개편에 대해 NIPA는 "김창용 NIPA 신임원장 취임 후 AI, 블록체인, 가상·증강현실 등 신소프트웨어(SW)와 ICT산업을 혁신성장 동력으로 일으키기 위한 것"이면서 "새로운 산업이 규제에 막히지 않고 시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하는 틀을 마련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NIPA에 따르면, 먼저 AI융합산업본부는 AI 전문기업이 가속 성장할 수 있는 최적의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AI 응용서비스를 확산해 산업의 혁신과 생활패턴이 바뀌는 패러다임 전환을 이끌 계획이다. 또 ICT생태계본부에 규제샌드박스를 지원하는 전담팀을 신설했다. 신산업이 시장에 빠르게 안착될 수 있도록 규제 개혁과 서비스 과정의 제반문제 해결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전략기획단은 혁신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정부가 추진하는 국정과제 등이 계획대로 진행되는 지 점검한다.

이번 인사를 통해 AI융합산업본부장에는 김득중 본부장, ICT생태계본부본부장에는 민병수 본부장,전략기획단장에는 변상익 단장이 임명됐다.

기존의 SW산업본부는 조선해양, 정밀의료 등 신SW융합산업을 혁신성장 동력으로 키운다. 블록체인 전문기업을 육성하고 산업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디지털콘텐츠사업본부는 5세대(G)시대에 디지털라이프 플랫폼을 구축하고, 킬러 콘텐츠를 발굴해 구현할 계획이다.

NIPA는 조직개편과 함께 인공지능, 블록체인, VR·AR 등 신SW분야에 전체 예산의 30%인 약 1000억원을 투입하는 등 산업진흥업무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김창용 NIPA 원장은 “NIPA는 기업이 고속 성장할 수 있는 환경 등을 제공하는 공공의 역할에 충실해야 하고, 이를 통해 얻어진 혁신성장 성과가 지역의 특화산업 육성, 국민의 편익증진 등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 창출에 힘써야 한다”고 밝혔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 KT  “슈기, 쏘야쭝아와 나를로 영통할까?”
  • 삼성전자, ‘#프로젝트프리즘’ 인기…방문객…
  • LG전자, 아랍어 인식 AI TV 중동 출시
  • LG전자, V50씽큐 게임 페스티벌 7만명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