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넷마블 권영식 대표, 백영훈 부사장, 전동해 부사장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넷마블 경영진이 15일 지스타 게임전시(B2C)관 부스 운영자로 참여해 관람객을 맞았다. 

이날 현장 운영자로 나선 권영식 대표, 백영훈 부사장, 전동해 부사장은 부스를 찾은 관람객의 시연 진행을 돕고 게임에 대한 소감과 애로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여타 기업 경영진들도 부스 현장을 방문하지만 넷마블처럼 공식적인 시간을 갖고 부스 운영에 참여하는 것은 대단히 드물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이번 넷마블의 지스타 출품작은 많은 이용자분들께 높은 기대를 받고 있는 만큼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들으며 소통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판단해 현장 운영자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현재 넷마블은 다음달 6일 출시 예정인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을 비롯해 기대신작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세븐나이츠2’, ‘A3: 스틸얼라이브(STILL ALIVE)’ 등을 체험할 수 있는 260여대의 시연대를 마련하고, 참관객들이 직접 오픈형 무대로 오르는 참여형 이벤트를 다수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부산=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삼성전자, 프랑스 쿠킹 스튜디오 개설
  • LG전자, 6.5인치 실속형 스마트폰 ‘LG Q5…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